장난감 없이, 집에서 하는 성장발달 놀이 추천

Q. 저희 아이는 외동이에요. 형제가 없다 보니 더 좋은 것들을 해주고 싶은 마음에 아이가 원하는 장난감이 있을 땐 가능하다면 사주는 편이에요. 시댁이나 친정에서도 아이가 원하는 장난감을 종종 사주시고요. 장난감 방이 따로 있을 정도인데 주로 아이가 장난감 방에서 혼자 노는 시간이 많아요. 이 연령대의 아이들은 특히 정서 발달이 중요하다고 하는데 같이 놀아주는 방법도 잘 몰라서 어떻게 잘 놀아줄 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스킨십으로 행복하고 따뜻한 느낌 나누기 

 정서 발달에는 특히나 스킨십이 중요합니다. 피부를 맞대는 것, 눈을 맞추는 것 모두 아이에게 따뜻하고 행복한 느낌을 줄 수 있는 방법입니다. 특히 맞벌이로 바빠 아이와 외출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집에서 할 만한 놀이 방법을 미리 알아두면 도움이 됩니다.

 가장 쉬운 것은 ‘까꿍 놀이’, ‘숨바꼭질 놀이’, ‘보물찾기 놀이’입니다. 가끔은 아이가 눈에 잘 보이는 곳에 숨어 있어도 모르는 척 뜸을 들이며 ‘아이 정말 도대체 어디에 있는 거지? 아무리 봐도 모르겠네!’하며 열심히 찾는 시늉을 하면 아이는 키득키득 웃으며 행복해합니다. 때로는 찾기도 전에 ‘여기 있지!’하며 아이가 먼저 튀어나오기도 하는데 그때도 조금은 과하다 싶게 깜짝 놀랐다는 표정과 목소리로 반응해 주는 것도 좋습니다. 본인이 하는 행동이 부모에게 영향을 크게 미칠수록 아이는 흥미로워하며 본인이 해낸 것에 뿌듯해합니다. 

 아이와 함께 게임을 하고 난 후에 아이의 상태를 세심히 살펴주세요. 땀이 날 때에는 ‘아이고 열심히 해서 땀이 났네~ 진짜 재미있었나 보다! 네가 재밌어하니까 엄마도 기분이 좋네~’하며 땀을 닦아주기도 하고 게임을 하고 나니 어땠는지 물어보기도 하고 오늘 재밌었다며 하이파이브를 하거나 서로를 안아주는 것도 좋습니다. 


아이의 특성에 도움이 되는 놀이 해보기 

 아이들은 저마다 움직임이 많고 활동적일 수도, 조용하고 움직임이 느릴 수도, 고집이 센 아이일 수도 있습니다. 특성을 고려한 놀이를 하면 아이에게 부족한 점은 보완하고 장점은 키울 수 있습니다.


만약 아이가 활동적인 아이라면 에너지를 많이 발산할 수 있는 놀이가 유용합니다. 

- 휴지 불어 땅에 닿지 않게 하기
갑 티슈 휴지 1장을 준비해서 공중에서 떨어트린 후 휴지가 땅에 떨어지지 않도록 ‘후~’하고 부는 게임을 할 수 있습니다. 

- 몸동작 따라 하기
한 명씩 하나의 몸동작을 취하며 그다음 사람은 앞사람이 했던 몸동작을 잘 기억해서 따라 한 다음에 새로운 몸동작을 취합니다. 기억해야 하는 몸동작은 계속해서 늘어납니다. 

- 신문지 격파하기
한 명은 양손으로 신문지를 들어주고 한 명은 신문지를 주먹으로 쳐 격파시킵니다. 처음에는 한 장으로 시작했다가 두 장, 세 장으로 늘려 격파에 도전해 봅니다. 


아이가 조용하고 소극적인 아이라면 정해진 형태가 없는 재료를 이용하여 원하는 것을 자유롭게 만들어 보는 놀이를 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전분가루와 물을 이용하여 (전분가루는 손에 많이 묻어나지 않아 닦아내기가 수월합니다.) 물의 양을 달리해서 부어보며 손가락 사이로 흘러내리는 속도와 점도를 느껴볼 수도 있고 몇 개의 장난감을 숨겨두고 손이나 붓으로 살살 가루를 털어가며 발견해 볼 수도 있습니다. 밀가루와 물을 이용해서 좀 더 단단한 덩어리를 만들어 자유롭게 만들어 볼 수도 있습니다. 목표가 정해져 있지 않기 때문에 어떤 것을 만들더라도 실패가 없다는 것이 장점입니다. 또는 빈 종이를 주고 원하는 그림을 마음껏 그리도록 하는 것도 좋습니다.


아이가 고집이 세다면 지켜야 하는 규칙이 있는 놀이를 하면 도움이 됩니다. 

 본인의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것과 할 수 없는 것이 있다는 것을 배울 수 있고 이를 통해 고집을 줄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위에서 언급한 신문지 격파 놀이를 할 때에도 아이만 하는 것이 아니라 순서를 정해 엄마 한 번, 아이 한 번 번갈아 하는 규칙을 정할 수 있습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놀이 중에 이불 끝에 아이가 누워있고 어른이 돌돌 말아 이불 김밥을 만드는 놀이가 있는데, 한 명씩 번갈아 하는 규칙을 세워두면 형제가 있는 경우 특히 유용합니다. 고집을 줄일 수 있을뿐더러 이 경험이 토대가 되어 이후에 형제끼리 놀이할 때 번갈아 하는 방식을 자연스레 쓰게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칭찬을 할 때는 구체적인 칭찬이 아이의 기억 속에 남길 수 있다

편애 없는 부모가 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말이 늦은 아이, 언어발달에 문제가 있는 걸까?